Home 디사이플 문화를 깨운다 기독교유적지

기독교유적지

위대한 순교자의 땅 - 전남 영광2(염산교회 편)

2018년 02월 이소윤 작가_ 방송작가, 코리아바이블로드선교회

전라남도 영광에는 세계 개신교 역사에 기록된 세계적인 순교지가 있다. 한국 전쟁 당시 북한군의 교회 탄압에 항거해 신앙을 지키다 약 200명 가까운 성도들이 순교를 했는데, 그중 상당수가 두 개의 교회에 집중돼 있다.
수백 년간 고려와 조선의 대표 유배지였던 전라남도 영광은 구한말, 수많은 선교사의 헌신에 힘입어 세계적인 복음의 성지로 변모하고 있었다. 열강들의 계속되는 침탈로 혼란을 거듭하고 있었던 암울했던 시대, 나라도 돌아보지 않았던 외로운 바닷가 마을 사람들에게는 나를 위해 십자가에 달려 돌아가시고 다시 부활하신 예수님만이 진정한 왕이자 부모였고, 의지할 수 있는 유일한 대상이었다.
그들은 말씀을 듣고 예배드리기 위해 먼 길을 기쁨으로 오갔다. 그들은 더 이상 외롭지 않았고, 가난하지 않았다. 세상이 줄 수 없는 평안과 은혜와 복을 누렸으며, 가족보다 서로를 사랑하는 교회 공동체가 있었기 때문이다.


기도로 세워진 염산교회
염산교회는 1939년 옥실리교회에서 출발한다. 허상 장로의 기도로 시작한 옥실리교회 성도들은 해방이 되자, 사람들의 통행이 많은 면소재지 옆으로 교회 건물을 옮기고 이름도 새로 지었다. 그렇게 탄생한 교회가 바로 오늘날의 ‘염산교회’다.
전라남도 남서쪽 작은 항구에 위치한 이 교회에는 일 년 내내 전국에서 오는 성도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한국 교회 역사상 단일 교회에서 가장 많은 순교자가 나온 순교의 현장...

* 더 많은 내용은 <디사이플> 2018년 2월호에 있습니다.

Vol.221 2018년 2월호

한줄나눔
  • 한줄나눔 :
    * 로그인 하셔야 글을 쓸 수 있습니다.